하늘이야기 PhotoÐiary 2010. 10. 22. 17:43

PENTAX Corporation | PENTAX K10D | 1/180sec | F/8.0 | ISO-100


도심 속에서 저런 하늘을 본다는 것이 
괜히 뭉클할 때가 있다.
아직 내가 살아있는 듯한 말도안되는 잔잔함이랄까.

그냥 그럴 땐, 하염없이 하늘만 바라보게 된다. 
인간도 자연의 산물이니 
그리는 것도 당연할지도 모르지만.

2010. 9. 3 
Ð현신

'PhotoÐ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도심 속 하늘  (0) 2010.10.28
터널의 끝  (0) 2010.10.24
하늘이야기  (0) 2010.10.22
노을 실루엣 (silhouette)  (0) 2010.10.19
인천 차이나타운 (부제 - 강아지? 고양이?)  (4) 2010.10.14
빛 속에서  (0) 2010.10.14